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의 일당들에 대한 기사를 대서특필 하고 있었는데

의 일당들에 대한 기사를 대서특필 하고 있었는데 한결같이 고영무 등이 잔인하고 템혹한 범죄자 집단이 라는 것이였다 고영무 일당은 마약의 이권다툼으로 크링거를 숩격한 것으로 시민들에게 알려져 었다 택시가 다운타운으로 들어서자 신호에 걸려 멈줬다 운전사가 백미 러를 올려다보았다 죽음을 뿌리는 사내 1 젠장 뒤에서 차가 따라오는데 아까부터 혼잣말처럼 중얼거리는 그의 말소리를 이은영이 알아들었다 머리 를 돌려 뒤쪽을 바라보았으나 뒤에 멈춰 선 차에는 중변부인이 핸들을 잡고 있었다 뒤에서 세 번째 검정색 캐별락이오 부인 혹인 운전사가 투덜거렸다 당신들을 따라오는 것이겠지만 기분이 좋지 않아 이런 때면 개자식들 이은영이 튀듯이 말했다 상관없어요 아저씨 신경 쓰지 말고 그냥 가요 흥성희는그의 말대로 뒤쪽에서 세 번째에 서 있는 검정색 캐딜락을 바라보았다 앞에 선 차에 가려 자세히 보이지는 않았으나 운전석과 그 옆자리에 아 있는 사내들의 윤곽이 보였다 신호가 풀리자 택시는 불끈 속력을 내었다 운전사가 짜증이 난 모 양미었다 택시는 요란한 엔진 소리를 내며 다운타운으로 깊숙이 들어 딘다 그놈들이 나한테 물었어 용만씨가 무슨 이야기를 했느냐고사실 대로 말해 주면 용만씨의 형이 가벼워질거라고 이은영의 말에 홍성희가 잠자코 그녀를 바라보았다 내가 어린앤 줄 아는 모양이야 달래다가 협박도 했는데 내가 마구악을 쓰자 그만두었어 그런데 이은영이 다시 뒤쪽을 바라보았다 우리 뒤를 따라오면 나머지 사람들을 잡을 줄 아나 봐 한 번 재미 를 붙이더터 그녀는 손수건을 말아 쥐고는 얼굴을 눌렀다144 최대광씨 이야기는 들었니신용만씨한테서 말야 홍성희가 묻자 이은영이 머리를 저었다 못 들었어 그이는 그런 이야기는 안 해 택시는 그들의 가게 앞으로 다가가면서 속력을 줄이는 중이었다 가게가 있는 빌팅 앞에서 내린 그들은 서두르듯 가게 쪽으로 발을 옮겼다 오후 5시가 조금 넘은 시간이었다 거리는 언제나처럼 행인들 로 가득 참고 늦은 오후의 비스듬한 및살이 건물의 그림자를 길게 드 리우고 있었다 빌딩 안으로 들어선 그들이 계단을 내려가 가게 앞으로 다가갔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경포대 여자 먹은 썰 2

1부 http:///198365우리 펜션에 도착해서 마당에 그..막 고기굽는데
있고 하여간 다들 어딘지 알거야 펜션앞에 있는거
도착해서 걔네가 술 있던게 2병?인가 있었고
과자 한두개랑 우리 인원이 5명이고 걔네는 4명이자나 9명이서 뭔 그걸로 먹겠냐
그래서 술 잘 먹냐고 억지로 먹지말라고 
그러니깐 실실 웃더니 너네나 조심하라고 그러데?
그래서 존나 당돌하네 얼마나마시나 구경이나해보자 
요런마인드인데 정작 중요한건 필자는 술 못먹는다 많이 마셔야 2~3잔...진심,,,,,,,,
갑자기 민망해지네 아 됐고
(참고로 펜션가는길에 나이를 물어봤는데 걔네는 90이라 1살 위였어 나는92(빠른) 친구들은 91이였지 그래서 뭐 1살차이라 존칭쓰기도 뭐하기도 애매해서 반말하기로 했음)
눈 크게 뜨고 봐라 그래서 
그 말 하더니
자기네들이 술하고 안주 사온다는거야
그래서 뭐 우리입장에선 그래라 했지 땡큐니깐
그러더니 2명이서 가고 남은 2명 이랑 우리랑 놀고있었지 언제왔냐 뭐했냐 등등

그러다 편의점에서 술을 사왔는데 난 진짜 보고 깜짝놀랬어 
아까도 말했듯이 나는 술을 못한다 우리 인원 9명 인데 술을 15병을 사온거야
아까 원래있던 술까지하면 17병이다.... 나는 술을 못하니 몇병인지 정확히 
기억해..
근데 형 친구들은 술을 다 잘 마셔서 놀라지도 않더라 
노는얘기 하기전에 여자들 읊어줄게 일단 
4명이서 1명은 나무늘보 닮았고(진심이다)
1명은 예수 닮았고(상상해라 진심이니깐)
1명은 그냥 여우?상으로 남자 좀 후리게 생겼고
마지막 1명이 갑이다 그 중 에서가 아니라 그냥 갑이다 에이미 닮았다 
싱크95% 내가 귀여움을 상당히 좋아해서 아주 맘에 들었지..
거기서 우리끼리 애들이랑 잠깐 방가서 의논한게 5명이서
4명을 다 상대 할 순 없잖냐 그래서 누구는 누구 누구는 누구 이렇게 정했다 
나는 가끔? 말하지만 배려심이 깊다
애들이 다 고르고 남은 여자를 선택한거지
분위기 이끌어주기 위해서 아무도 남은여자를 선택 안하면 
그 파티는 쫑나기 때문에 내가 그 부분을 신경써주지 
참... 말하면서도 느끼지만 난 정말 착한듯
근데…

[사회]송혜교·엑소·추자현… 文대통령 가는데마다 韓流스타 총출동

[사회]송혜교·엑소·추자현… 文대통령 가는데마다 韓流스타 총출동
올해 소형차급에서 치열했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경쟁이 내년에는 중형 이상 차급으로 확대된다. 중형급 이상 SUV 시장은 현재 기아차 쏘렌토 천하라고 할 수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쏘렌토가 1위 자리를 지켰다. 그러... (Fri, 15 Dec 2017 03:02:25 +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