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캐나다 유학기 흑형한태 청년막 파열될뻔한 썰 (2)

1편 http:///317703

기숙사에서 우리방은 스위트룸이었음. 

그러다보니 자연스럽게 여러사람들이 모여 도박판을 벌리고는했는데 도박하면 또 빠지지않는게 담배와 술임. 

보통 방과후 하루일과가 다들 우리방에 모여서 술마시면서 담배피고 포커치는거임. 

그때 우리가 쓰던재떨이가 2리터 짜리 콜라페트였는데 남은콜라에 꽁초버리고 침밷고 하면서 2리터짜리병이 까맣게 꽉채워짐

그렇게 담배 존나 피고 술마시며 포커치고 다들 퍼잤음. 

그렇게 자고있는데 갑자기 으악하는 비명소리들리더니 퍽하는 소리가 들림. 

자던사람들 다놀래서뛰쳐나와서 보니까 한놈이 재떨이로 쓰던 콜라병들고 쓰러져있음ㅋㅋㅋ

알고보니까 이새끼가 돈오링나서 혼다 홀짝홀짝 보드카 마시며 구경하다 코알라 되서 잠들었는데 

만취+잠결에 자다 일어나서 콜라병에 있는 꽁초 액기스 원샷한거임ㅋㅋㅋㅋ 

그리고선 급성 니코틴쇼크로 기절.

한밤에 구급차오고 실려가서 위새척받고 죽다삼(니코틴쇼크는 사망에 이를수있음) 그이후로 이새끼 술끊음ㅋㅋ


내가 살던곳이 벤쿠버 외곽 지역인데 치안이 좋진않았음. 

특히나 이지역이 남자가 강간당하기로 유명한 지역임

레알집에갈때 어두운밤에는 성에낀 차만봐도 오줌지림..

아무튼 어느날은 버스타고 음악들으며 어디가고있는데 그..영화아마겟돈에 베어라는 흑형닮은 거구의 흑형이탐. 

벤쿠버 버스는 서로마주보고 앉는 좌석이 있는데 내 앞에있는 의자에 착석함... 

그리고는 약 10분여간 음흉한 미소로 나를처다보는게 아니겠음? 

이때부터 신경쓰이기 시작함. 얼굴수기고 있다가 살짝 고개들었는데 이흑형이랑 눈 마주침... 

그러더니 배시시웃으면서 수줍은듯 인사함.. 이때살짝소름돋음. ㄷㄷ

그러더니 종이에 뭔갈 적기시작하더니 나에게 다가옴.

존니 무서워서 쳐다보고있는데 내 셔츠 포켓에 종이 찔러넣어줌 .. 

그리고 다시한번 수줍게 웃더니 

"오늘 우리집에서 파티가 있는데 내파트너로 왔으면 좋겠다"라고 함.. 

무슨 파티냐고 물어보니.. 게이파티..ㅆㅂ

고맙지만 미안하다고 나 게이 아니라고 하니까 아니라고 너는 분명히 게이라고 계속우김..

이 까만새끼가 도대체 뭔소리지? 생각해보니 그날 내셔츠가 연어색이었는데 이게 살짝 핑크로 보이기도 해서 

그흑형이 날 게이로 봤던거 같음..

존니 빡쳐서 집에 와서 총을 사야하나 진지하게 고민하다가 곰곰히 생각해보니 

데쉬받은게 꼭빡칠일만은 아니라는 생각이들어서 기분좋게샤워하고잠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경포대 여자 먹은 썰 2

1부 http:///198365우리 펜션에 도착해서 마당에 그..막 고기굽는데
있고 하여간 다들 어딘지 알거야 펜션앞에 있는거
도착해서 걔네가 술 있던게 2병?인가 있었고
과자 한두개랑 우리 인원이 5명이고 걔네는 4명이자나 9명이서 뭔 그걸로 먹겠냐
그래서 술 잘 먹냐고 억지로 먹지말라고 
그러니깐 실실 웃더니 너네나 조심하라고 그러데?
그래서 존나 당돌하네 얼마나마시나 구경이나해보자 
요런마인드인데 정작 중요한건 필자는 술 못먹는다 많이 마셔야 2~3잔...진심,,,,,,,,
갑자기 민망해지네 아 됐고
(참고로 펜션가는길에 나이를 물어봤는데 걔네는 90이라 1살 위였어 나는92(빠른) 친구들은 91이였지 그래서 뭐 1살차이라 존칭쓰기도 뭐하기도 애매해서 반말하기로 했음)
눈 크게 뜨고 봐라 그래서 
그 말 하더니
자기네들이 술하고 안주 사온다는거야
그래서 뭐 우리입장에선 그래라 했지 땡큐니깐
그러더니 2명이서 가고 남은 2명 이랑 우리랑 놀고있었지 언제왔냐 뭐했냐 등등

그러다 편의점에서 술을 사왔는데 난 진짜 보고 깜짝놀랬어 
아까도 말했듯이 나는 술을 못한다 우리 인원 9명 인데 술을 15병을 사온거야
아까 원래있던 술까지하면 17병이다.... 나는 술을 못하니 몇병인지 정확히 
기억해..
근데 형 친구들은 술을 다 잘 마셔서 놀라지도 않더라 
노는얘기 하기전에 여자들 읊어줄게 일단 
4명이서 1명은 나무늘보 닮았고(진심이다)
1명은 예수 닮았고(상상해라 진심이니깐)
1명은 그냥 여우?상으로 남자 좀 후리게 생겼고
마지막 1명이 갑이다 그 중 에서가 아니라 그냥 갑이다 에이미 닮았다 
싱크95% 내가 귀여움을 상당히 좋아해서 아주 맘에 들었지..
거기서 우리끼리 애들이랑 잠깐 방가서 의논한게 5명이서
4명을 다 상대 할 순 없잖냐 그래서 누구는 누구 누구는 누구 이렇게 정했다 
나는 가끔? 말하지만 배려심이 깊다
애들이 다 고르고 남은 여자를 선택한거지
분위기 이끌어주기 위해서 아무도 남은여자를 선택 안하면 
그 파티는 쫑나기 때문에 내가 그 부분을 신경써주지 
참... 말하면서도 느끼지만 난 정말 착한듯
근데…

[사회]송혜교·엑소·추자현… 文대통령 가는데마다 韓流스타 총출동

[사회]송혜교·엑소·추자현… 文대통령 가는데마다 韓流스타 총출동
올해 소형차급에서 치열했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경쟁이 내년에는 중형 이상 차급으로 확대된다. 중형급 이상 SUV 시장은 현재 기아차 쏘렌토 천하라고 할 수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쏘렌토가 1위 자리를 지켰다. 그러... (Fri, 15 Dec 2017 03:02:25 +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