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동네 미용실 썰 1

자주가던 샵말고 귀찮아서 그냥 동네근처 미용실이나 갈까하고 

동네 산책겸 가는데 원룸사이에 미용실이 하나잇더라구요

마침그냥 머리나좀 다듬을겸 들어갓죠

유리벽에는 실루엣마냥 벽지가 붙어 있엇고 
(마치선텐마냥 안에가보이지않음 보여도 모자이크한거처럼)

어차피 머리는 이쁜여자한테 자르나 못생긴여자한테 자르나 상관없으니까요

문을 열고 들어가는데 브이넥을 입은 40대 아주머니가 계시더라구요

그때부터 사실 꼴릿햇어요 왜냐면 그때 한창 미시물에 빠져있어서(전20대중반) 
이쁘장한 줌마들보면 꼴리더라구요

원래 동네 미용실 줌마들은 화장도짙고 피부에 주름도 잇고 눈가에 화장이 잩잖아요?

근데 머리도 길고 화장도 연하고 딱달라붙는 브이넥에 치마 비슷한걸 입엇더라구요

아 사실 그때부터 아 머리는 대충깍고 빨리 감겨줬음좋겟다 

저거 100%머리감길때 보일거다 라고 예상을 햇죠

투블럭으로 양옆에만 대충 다듬어달라고 햇어요 

그때가 시간이 8시9시쯤됫으니 사람은 거의 없엇죠

머리를 감다가 팔을 의자위에 걸치고 있는데 

여기저기 움직이면서 자꾸 허벅지가 닿는거예요

아..죽것더만요 그때 헐렁한 반바지를 입엇는데 

미용실가운을 방패삼아 한손으로 부풀어진 제걸 잡고 있엇죠

다됫다고해서 아..드디어 샴푸감는 순간이다!! 햇는데

이런ㅅㅂ 수건으로 눈을 가르는거아니겟어요? 

왠 매너인지 전 잔머리를 썻죠

머리에 물이 닿을때 앗차가워 하면서 고개를 흔들어서 수건을 떨어뜨리기로

생각대로 수건이떨어지고 줌마가 수건을 줍는데 

진심 와.. ㅇㄷ에서 보던것같이 쳐진듯안쳐진듯한 ㄱㅅ골이보이는거예요

아진심 개꼴렷는데 이미 꼴린건 팬티줄로 지탱해놓은 상태래서 다행이 버텃죠 

샴푸하면서 실눈뜨면서 계속 힐끔힐끔거렷거든요

그렇게 샴푸가 끝나고..계산을 하고 나오다가 제가 한마리햇죠

여기몇시까지 영업하냐구

9시까지 한다고하더라구요

2편에서 계속...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경포대 여자 먹은 썰 2

1부 http:///198365우리 펜션에 도착해서 마당에 그..막 고기굽는데
있고 하여간 다들 어딘지 알거야 펜션앞에 있는거
도착해서 걔네가 술 있던게 2병?인가 있었고
과자 한두개랑 우리 인원이 5명이고 걔네는 4명이자나 9명이서 뭔 그걸로 먹겠냐
그래서 술 잘 먹냐고 억지로 먹지말라고 
그러니깐 실실 웃더니 너네나 조심하라고 그러데?
그래서 존나 당돌하네 얼마나마시나 구경이나해보자 
요런마인드인데 정작 중요한건 필자는 술 못먹는다 많이 마셔야 2~3잔...진심,,,,,,,,
갑자기 민망해지네 아 됐고
(참고로 펜션가는길에 나이를 물어봤는데 걔네는 90이라 1살 위였어 나는92(빠른) 친구들은 91이였지 그래서 뭐 1살차이라 존칭쓰기도 뭐하기도 애매해서 반말하기로 했음)
눈 크게 뜨고 봐라 그래서 
그 말 하더니
자기네들이 술하고 안주 사온다는거야
그래서 뭐 우리입장에선 그래라 했지 땡큐니깐
그러더니 2명이서 가고 남은 2명 이랑 우리랑 놀고있었지 언제왔냐 뭐했냐 등등

그러다 편의점에서 술을 사왔는데 난 진짜 보고 깜짝놀랬어 
아까도 말했듯이 나는 술을 못한다 우리 인원 9명 인데 술을 15병을 사온거야
아까 원래있던 술까지하면 17병이다.... 나는 술을 못하니 몇병인지 정확히 
기억해..
근데 형 친구들은 술을 다 잘 마셔서 놀라지도 않더라 
노는얘기 하기전에 여자들 읊어줄게 일단 
4명이서 1명은 나무늘보 닮았고(진심이다)
1명은 예수 닮았고(상상해라 진심이니깐)
1명은 그냥 여우?상으로 남자 좀 후리게 생겼고
마지막 1명이 갑이다 그 중 에서가 아니라 그냥 갑이다 에이미 닮았다 
싱크95% 내가 귀여움을 상당히 좋아해서 아주 맘에 들었지..
거기서 우리끼리 애들이랑 잠깐 방가서 의논한게 5명이서
4명을 다 상대 할 순 없잖냐 그래서 누구는 누구 누구는 누구 이렇게 정했다 
나는 가끔? 말하지만 배려심이 깊다
애들이 다 고르고 남은 여자를 선택한거지
분위기 이끌어주기 위해서 아무도 남은여자를 선택 안하면 
그 파티는 쫑나기 때문에 내가 그 부분을 신경써주지 
참... 말하면서도 느끼지만 난 정말 착한듯
근데…

나루토가 라면을 좋아하는 이유

테우치. 이름보다 리멘 가게 아저씨로
더 많이 불리는 그의 존재는 이름 없는 영웅 그 자체입니다

사스케나 나루토 및 카카시처럼 직접 싸운 것이 아니라도,
그는 세상을 구해냈습니다

졸렬잎의 다른 인간들 심지어 이루카조차도
나루토를 미워했을 때에도,

처음부터 나루토를 차별 없이 순수한 어린 아이로 대한 성인.

부당한 이유로 수많은 사람들에게 혐오와 구타를 당하던
무고한 어린아이를 어떠한 차별없이 다가가 희망을 건네준
그야말로 진정한 영웅입니다

( 출처 : 나루토 - 숨겨진 구세주 )

우리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인터넷카지노아시안카지노마카오카지노

[사회]송혜교·엑소·추자현… 文대통령 가는데마다 韓流스타 총출동

[사회]송혜교·엑소·추자현… 文대통령 가는데마다 韓流스타 총출동
올해 소형차급에서 치열했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경쟁이 내년에는 중형 이상 차급으로 확대된다. 중형급 이상 SUV 시장은 현재 기아차 쏘렌토 천하라고 할 수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쏘렌토가 1위 자리를 지켰다. 그러... (Fri, 15 Dec 2017 03:02:25 +0900)